박범계, "비자없이 코로나19 검사…불법체류자도 받아야"
입력: 2021.03.26 17:43 / 수정: 2021.03.26 17:43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안산 단원보건소 선별검사소를 방문하여 코로나19 방역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법무부 제공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안산 단원보건소 선별검사소를 방문하여 코로나19 방역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법무부 제공

안산 외국인 고용사업장 방문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26일 경기도 안산 지역 외국인 고용 사업장을 찾아 "불법체류자도 비자없이 검사받을 수 있다"며 외국인 근로자들의 코로나19 진단검사 참여를 독려했다.

박 장관은 이날 오전 외국인 근로자들이 밀집한 안산의 한 제조업체를 찾아 근무장소·기숙사·식당 등을 둘러보고 방역 실태를 점검했다.

해당 업체 근로자 중 외국인은 30% 이상으로 현재까지 코로나19 확진자는 없다. 박 장관은 철저한 방역에 감사를 표시하고, 20개 언어로 번역된 방역 안내문과 마스크를 업체에 전달했다.

박 장관은 이 자리에서 "외국인 근로자 중 소위 불법체류자들이 있다. 이들이 단속을 두려워해 숨으면 코로나19 확진에 영향을 미친다"며 "비자 없이 검사받을 수 있다. 인적 사항을 통보하지 않으니 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sejungkim@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