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금융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신한銀, 알파봇(RPA bot) 서비스 영업점 확대 시행
입력: 2021.07.29 11:14 / 수정: 2021.07.29 11:14
신한은행이 알파봇(RPA bot)서비스를 전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신한은행 제공
신한은행이 알파봇(RPA bot)서비스를 전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신한은행 제공

디지털 신기술 접목한 RPA로 업무 영역 고도화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신한은행은 영업점 업무 자동화 프로세스 구현을 위한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 고도화 사업을 진행해 전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지난 2017년 은행권 최초로 여신업무에 RPA시스템을 도입한 이래 총 70여개의 RPA 업무 프로세스 자동화를 개발해 업무에 적용해왔다.

이번 영업점 확대 시행으로 전국 800여 영업 현장에서 보다 쉽고 간편하게 이용하면서 이를 통해 업무 프로세스의 디지털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진행해 왔으며 직원들이 부르기 쉽게 '알파봇(RPA bot)'이라는 이름으로 전면 이행했다.

그 동안 본점 업무 위주의 단순하고 반복적인 업무를 주로 수행했던 방식에서 나아가 일선 영업점 직원들이 고객과 상담하거나 업무처리하는 과정 중에서도 신속하게 알파봇을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단순 업무량 절감뿐만 아니라 직원의 실수까지도 방지할 수 있는 컴플라이언스 강화 관점의 업무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예를 들어 AI 기술을 활용한 알파봇 서비스 중 급여이체 서비스의 경우 기존에는 관련 서류를 종이로 받으면 직원이 수기로 입력해야 했었지만 AI-OCR(인공지능 문자판독)기술을 활용, 신청 서류를 자동 변환해 빠른 급여이체 처리가 가능해진다.

특히 신한은행 영업점 알파봇 서비스는 직원용 챗봇인 A.I몰리에도 함께 구현해 외근 중에도 모바일을 통해 당일 이자 납부 안내, 신용평가 정보 자동입력 등의 업무처리가 가능해져 빠른 의사결정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점에서 기존의 타행 RPA 서비스와는 차별성을 가진다고 신한은행 측은 설명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직원들의 업무 프로세스를 자동화함으로써 업무 효율성을 확보해 온전히 고객 상담과 고객 케어에만 집중할 수 있게 하는 것이 목표"라며 "향후 가능한 업무는 100여개, 프로세스는 270여개까지 구현해 연간 300만건 이상의 업무처리로 직원들에게 도움이 되겠다"고 전했다.

js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