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금융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신한카드, 마이데이터 속도…실증서비스 사업 수행자 선정
입력: 2021.06.22 10:26 / 수정: 2021.06.22 10:26
신한카드가 2021년 마이데이터 실증서비스 지원 사업 금융 분야 과제 수행자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더팩트 DB
신한카드가 '2021년 마이데이터 실증서비스 지원 사업' 금융 분야 과제 수행자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더팩트 DB

플랫폼 종사자 소득통합정리 및 대안신용평가 모델 발굴

[더팩트│황원영 기자] 신한카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2021년 마이데이터 실증서비스 지원 사업' 금융 분야 과제 수행자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플랫폼 종사자들의 소득 정보를 통합·정리하고 신용평가사 및 금융기관 등에 정보를 제공해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마이데이터 실증서비스 지원 사업은 국민체감형 마이데이터 서비스 모델 발굴과 실증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이 지난 3월부터 과제 공모를 진행해 금융·의료·공공·교통·생활소비 등 5개 분야에서 총 8개 과제를 최종 선정했다.

금융 분야 과제 수행자로 선정된 신한카드는 먼저 제휴 플랫폼 회사에 소속된 플랫폼 종사자들에게 자발적 동의를 받은 후, 흩어져 있는 종사자들의 소득 정보를 플랫폼 기업으로부터 받아 통합 정리하는 모델을 개발한다.

이 정보를 신용평가사 및 금융사에 제공해 신용 점수 향상, 신용카드 발급, 대출 한도 및 금리 우대 등을 확인하고 신청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플랫폼을 연말까지 구축할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플랫폼 종사자들이 마이데이터 플랫폼을 이용하면 신뢰도 높은 소득 데이터에 기반한 합리적인 신용평가를 받을 수 있고, 제도권 금융 기관에서 본인에게 더욱 알맞은 맞춤형 금융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신한카드 개인사업자 CB(Credit Bureau) 사업과도 연계해 개인사업자로 활동하고 있는 플랫폼 종사자들도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마이데이터 실증 사업은 신한카드를 중심으로 KCB(코리아크레딧뷰로), 음식배달 대행 서비스 '부릉'을 운영하는 플랫폼 기업 '메쉬코리아', 프리랜서 1인 마케터 플랫폼 기업 '링크아시아 매니지먼트' 등 4개사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추진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최근 확산하고 있는 '긱-이코노미' 트렌드에 발맞춰 플랫폼 종사자들이 더욱 나은 조건에서 금융 생활을 영위할 수 있게 된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신한금융그룹의 ESG전략과 연계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won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