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케이블TV, 1인 방송 창작자 손잡는다 "지역 콘텐츠 활성화 앞장"
입력: 2021.05.18 18:11 / 수정: 2021.05.18 18:11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와 방송콘텐츠진흥재단이 방송 콘텐츠 산업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이래운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장(왼쪽)과 정상모 방송콘텐츠재단 이사장의 모습.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제공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와 방송콘텐츠진흥재단이 방송 콘텐츠 산업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이래운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장(왼쪽)과 정상모 방송콘텐츠재단 이사장의 모습.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제공

케이블TV방송협회, 방송콘텐츠진흥재단과 업무협약

[더팩트│최수진 기자] 케이블TV 지역방송과 로컬 기반의 1인 방송 제작자가 손을 잡는다.

18일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는 방송콘텐츠진흥재단과 방송 콘텐츠 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지역의 가치 있는 이야기를 발굴하고 알리기 위한 상호 협력을 도모한다. △지역별 1인 방송과 케이블TV의 콘텐츠 제작 협업 △1인 방송 우수 콘텐츠 편성 △지역사회 발전 및 콘텐츠산업 활성화 위한 비즈니스 모델 개발 △전반적인 홍보분야 상호 협력 등을 추진한다.

방송콘텐츠진흥재단은 지역의 1인 미디어와 함께 지역사회와 소상공인 홍보를 위한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 '방방곳곡'을 추진하고 있다. 지역방송인 케이블TV도 작년부터 제작지원 선정작·수상작을 지역채널에 편성하는 등 사업에 참여해왔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전국의 지역 케이블TV가 동참해 지역 콘텐츠가 전 국민에게 알려질 수 있도록 지역채널 편성 확대를 통한 콘텐츠 홍보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관광, 축제 등의 지역밀착형 콘텐츠 제작과 공공·공익·지역성 기반의 협업 비즈니스 모델 발굴 등 지역사회 발전에도 앞장선다.

이래운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장은 "케이블이 가진 지역성이라는 강점이 1인 방송과 만나 새로운 콘텐츠 제작 패러다임을 만들어갈 것"이라며 "지역 콘텐츠가 지역사회 발전을 이끄는 촉매제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상모 방송콘텐츠재단 이사장은 "가치있는 지역의 콘텐츠도 전국으로 확산할 수 있는 채널 편성이 중요하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지역 콘텐츠 발굴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jinny0618@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