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티웨이항공, 1분기 영업손실 454억 원…1년새 적자 2배 확대
입력: 2021.05.17 16:59 / 수정: 2021.05.17 16:59
올해 1분기 티웨이항공의 영업손실이 2배 확대됐다. /티웨이항공 제공
올해 1분기 티웨이항공의 영업손실이 2배 확대됐다. /티웨이항공 제공

매출은 76.4% 줄어든 353억 원…코로나19 장기화 여파

[더팩트|한예주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티웨이항공이 올해 1분기 적자폭이 확대됐다.

17일 티웨이항공은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454억 원의 영업손실을 냈다고 공시했다. 223억 원의 영업손실을 낸 지난해 1분기보다 손실이 103.7% 증가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76.4% 감소한 353억 원을 기록했으며, 당기순손실은 493억 원으로 손실 규모가 커졌다.

hyj@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