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문화재 관람도 '언택트'…SK텔레콤 VR 기술로 '덕수궁' 체험한다
입력: 2020.07.13 09:00 / 수정: 2020.07.13 09:00
SK텔레콤 청소년 홍보 모델이 가상현실(VR) 기기를 착용하고 점프 VR 애플리케이션에서 덕수궁 석조전 접견실 내부를 360도 VR 영상으로 관람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 청소년 홍보 모델이 가상현실(VR) 기기를 착용하고 '점프 VR' 애플리케이션에서 덕수궁 석조전 접견실 내부를 360도 VR 영상으로 관람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 문화재청 덕수궁관리소와 협력해 언택트 문화재 관람 서비스 제공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이젠 집에서도 360도 가상현실(VR) 영상을 통해 덕수궁관리소 담당 주무관의 해설을 들으며 덕수궁 석조전 내부 곳곳을 둘러볼 수 있게 됐다.

SK텔레콤은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덕수궁관리소와 손잡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유용한 언택트 문화재 관람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날부터 언제 어디서든 SK텔레콤 5GX VR 애플리케이션(앱) '점프 VR'에 접속하면 덕수궁관리소 주무관의 해설을 들으며 360도로 덕수궁을 관람하는 VR 영상을 무료로 볼 수 있다. 먼저 석조전 영상 2편이 공개되고, 오는 17일 대한문·중화전·함녕전·즉조당·석어당 관련 영상 2편이 추가될 예정이다.

'점프 VR' 앱은 이동통신사 관계없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360도 VR 영상으로 대한제국의 역사가 깃든 석조전·중화전·함녕전 내부를 감상할 수 있다. VR 기기를 쓰거나 VR 기기 없이 스마트폰만으로도 360도 VR 영상을 볼 수 있다.

SK텔레콤 청소년 홍보 모델이 점프 VR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해 덕수궁 중화전 내부를 살펴보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 청소년 홍보 모델이 '점프 VR'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해 덕수궁 중화전 내부를 살펴보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덕수궁은 고종 황제, 황태자 영친왕이 실제 생활했던 궁궐이다. △1897년 국호 대한제국 선포(즉조당) △1905년 을사늑약 체결(중명전) △1919년 고종 승하(함녕전) 등 한국 주요 근대사가 펼쳐졌던 현장으로, 역사적 가치가 높다.

덕수궁관리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덕수궁 누적 관람객 수는 약 47만 명으로 지난해 동기간 대비 3분의 1 수준으로 줄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궁능 관람이 수개월간 중지됐고 현재도 관람 재개일이 미뤄지고 있기 때문이다.

방현기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덕수궁관리소장은 "코로나19로 덕수궁 관람이 수개월간 중지돼 있는데, 이번 VR 영상을 통해 국민 모두가 언제 어디서든 온라인으로 덕수궁을 관람하고 황제가 거닐던 공간을 체험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전진수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언택트 시대를 맞아 5G 실감미디어 기술이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영역도 넓어지고 있다"며 "덕수궁 VR 영상 같은 언택트 문화재 관람 서비스가 문화재 관람의 제한적 환경을 극복하는 데 일조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rock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