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검찰수사심의위원장에 강일원 전 헌법재판관
입력: 2021.09.17 16:50 / 수정: 2021.09.17 16:50
대검은 17일 새 검찰수사심의위원회 위원장에 강일원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을 위촉했다./더팩트 DB
대검은 17일 새 검찰수사심의위원회 위원장에 강일원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을 위촉했다./더팩트 DB

[더팩트ㅣ장우성 기자] 대검은 17일 새 검찰수사심의위원회 위원장에 강일원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을 위촉했다.

김오수 검찰총장은 이날 "어려운 시기에 중책을 맡아주셔서 감사하다"고 밝혔고 강 위원장은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공정하게 맡은 바 소임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강 위원장은 대법원장 비서실장, 법원행정처 기획조정실장을 거쳐 2012년 헌법재판관에 취임한 뒤 2017년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때 주심을 맡았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에서 삼성 준법감시위원회의 실효성을 평가하는 전문심리위원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수사심의위원장의 임기는 2년이다.

전임 양창수 위원장은 개인 사정으로 최근 사임했다.

leslie@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