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 조작에 강동호 탈락"…피해연습생 명단 첫 공개
입력: 2020.11.18 11:15 / 수정: 2020.11.18 11:15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청자 투표 조작 혐의로 기소된 PD가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은 가운데 재판부가 강동호 등 투표 조작으로 피해를 입은 연습생 명단을 공개했다.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방송화면 캡처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청자 투표 조작 혐의로 기소된 PD가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은 가운데 재판부가 강동호 등 투표 조작으로 피해를 입은 연습생 명단을 공개했다.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방송화면 캡처

법원, 2심 선고서 밝혀…이가은·한초원·구정모 등 연습생 12명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청자 투표 조작 혐의로 기소된 PD가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은 가운데 재판부가 강동호 등 투표 조작으로 피해를 입은 연습생 명단을 공개했다.

서울고등법원 형사1부(정준영 부장판사)는 18일 사기와 업무방해 혐의 등을 받는 CJ ENM PD 안 모 씨와 김 모 씨 등의 항소심 선고 공판을 열고, 1심과 같이 메인 PD 안 씨에게는 징역 2년을, CP(책임 프로듀서) 김 씨에게는 징역 1년 8개월을 선고했다. 보조 PD 이 모 씨는 벌금 1000만원을 선고받았다.

재판부는 이날 판결을 선고하며 투표 조작 피해 연습생 명단을 공개했다. 판결에 따르면 시즌 1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김수현, 서혜린이 탈락했고, 시즌 2 1차 투표 조작으로 성현우가 탈락했다. 시즌2 4차 투표 조작으로는 강동호가 탈락했고, 시즌3 4차에서는 이가은과 한초원이 피해를 봤다. 최종 순위는 이가은이 5위, 한초원이 6위였다.

시즌4 1차 투표 조작으로는 앙자르 디디모데가 탈락했으며 시즌4 3차 투표에서는 김국헌과 이진우가 탈락했다. 시즌4 4차 투표 조작으로는 구정모와 이진혁, 금동현이 탈락했다. 최종 순위는 구정모가 6위, 이진혁 7위, 금동현이 8위였다.

재판부는 이들의 명단을 공개하면서 "피해를 입은 연습생에게는 물질적 보상도 중요하지만, 억울하게 탈락시킨 사실이 공정한 형사재판을 통해 밝혀지는 것이 피해 배상의 출발"이라며 "이 과정을 통해 오디션 프로그램과 방송의 공정성이 회복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안 씨 등은 케이블 방송사 엠넷(Mnet)의 '프로듀스 101' 시즌 1∼4 생방송에서 유료 문자투표 결과를 조작해 데뷔조에 선정될 수 있도록 특정 후보들에게 이익을 제공한 혐의로 지난해 12월 구속기소 됐다. 안 씨는 기획사 관계자들로부터 유흥업소에서 수차례에 걸쳐 수천만 원 상당의 향응을 받은 혐의도 받는다.

기획사 관계자들은 1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았지만 재판부는 "원심의 형은 너무 가볍다"며 각각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사회봉사 120시간도 명령했다.

지난 5월 1심 재판부는 안 씨의 혐의를 모두 유죄로 보고 징역 2년과 3699만원의 추징 명령을 내렸다. CP 김 씨에게는 징역 1년 8개월을, 보조 PD 이 모 씨는 벌금 1000만원을 선고했다. 기획사 직원 김 모 씨 등 5명에게는 벌금 500만원에서 700만원이 선고됐다.

검찰이 양형 부당을 이유로 항소했고, 기획사 직원 3명을 제외한 피고인도 모두 항소장을 제출했다.


sejungkim@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