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증권 >이슈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버핏, '옥시덴털' 사재기에 지분율 18.7%…관계사 편입하나
입력: 2022.07.14 14:10 / 수정: 2022.07.14 14:10

지분율 20% 올릴 시 옥시덴털 실적 재무제표에 반영

13일(현지시간)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의 보도에 따르면 버크셔 해서웨이는 이달 들어 옥시덴털 주식 1200만 주를 매입해 보유 지분율이 18.7%로 늘었다. /AP.뉴시스
13일(현지시간)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의 보도에 따르면 버크셔 해서웨이는 이달 들어 옥시덴털 주식 1200만 주를 매입해 보유 지분율이 18.7%로 늘었다. /AP.뉴시스

[더팩트ㅣ박경현 기자] '투자의 달인' 워런 버핏 회장의 투자회사 버크셔 해서웨이가 미국 석유 대기업 옥시덴털 페트롤리엄의 지분을 추가로 사들여 관계회사로 편입할 수준에 다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13일(현지시간)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의 보도에 따르면 버크셔 해서웨이는 이달 들어 옥시덴털 주식 1200만 주를 매입해 보유 지분율이 18.7%로 늘었다.

버크셔 해서웨이는 이미 옥시덴털의 최대주주지만 추가 매입으로 인해 지분율 20%까지 1.3%만이 남은 상황이다.

버크셔 해서웨이가 보유 지분을 여기서 더 늘려 20% 이상으로 늘어나면 미국 일반회계기준(GAAP)에 따라 옥시덴털의 실적을 지분율만큼 자사 재무제표에 반영하게 된다.

버크셔 해서웨이가 옥시덴털의 실적을 반영할 경우 회사의 경영지표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미국 메릴랜드대 경영대학원 데이비드 카스 교수에 따르면 애널리스트들은 옥시덴털의 올해 순이익을 100억 달러(약 13조1000억 원)가량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에 대한 지분법 평가이익 20억 달러(약 2조6000억 원)가 버크셔 해서웨이 올해 실적으로 잡히게 된다.

전문가들은 버크셔 해서웨이의 1분기 말 현재 보유 현금이 1060억 달러(약 138조9000억 원)에 달해 옥시덴털 지분을 추가로 사들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올 들어 유가 폭등으로 에너지 업종의 실적이 크게 뛸 것으로 보이는 만큼, 버핏이 옥시덴털의 실적을 가져오기 위해 추가 지분 매입에 나설 것이란 관측이다.

버크셔 해서웨이는 옥시덴털의 신주인수권(워런트)도 보유 중이다. 주당 59.62달러에 옥시덴털의 주식 8390만 주를 살 수 있는 워런트다.

한편, 옥시덴털의 주가는 올해 들어 100% 올라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 종목 가운데 상승률이 가장 높았다.

pkh@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