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이마트, 3분기 영업익 '1086억 원'…사상 첫 분기 매출 '6조' 돌파
입력: 2021.11.11 13:46 / 수정: 2021.11.11 13:46
이마트가 3분기 연결기준 매출 6조3119억 원, 영업이익 1086억 원을 기록했다. /이민주 기자
이마트가 3분기 연결기준 매출 6조3119억 원, 영업이익 1086억 원을 기록했다. /이민주 기자

매출 6조3119억 원 및 영업이익 1086억 원 기록

[더팩트│최수진 기자] 이마트가 3분기 연결기준 매출 6조3119억 원, 영업이익 1086억 원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8% 증가했지만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28.17% 감소했다. 이마트 분기 매출이 6조 원을 돌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3분기 영업이익이 감소한 이유는 9월 지급된 국민지원금의 오프라인 사용처 제한이 연중 가장 대목인 추석 행사에 영향을 미쳤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마트 사업부별 실적을 살펴보면, 할인점은 기존점이 1.6% 신장하며 5분기 연속 신장을 이어갔다. 2분기 8.3%에 비해서는 둔화됐으나 9월을 제외한 7~8월 기존점 신장률은 7.8%로 상반기와 유사한 수준이다.

트레이더스 총매출액은 전년비 13% 신장한 9053억 원, 영업이익은 전년비 28억 원 감소한 268억 원이다. 전문점은 노브랜드의 안정적인 수익 기여 및 점포 효율화를 통해 전년비 4억 원을 개선한 32억 원의 영업적자를 기록했다.

주요 연결 자회사들 역시 외형 성장을 이어갔다. 특히 온라인 사업의 외형이 크게 증가했다. SSG닷컴의 3분기 별도 총거래액(GMV)은 28% 신장한 1조4914억 원으로 시장 평균을 상회한 성장세를 보였다. 1~3분기 누적 총거래액은 20% 증가한 4조720억 원이다.

업태간 경쟁 심화 및 플랫폼 서비스 경쟁력 제고를 위한 장기적 관점에서 비용을 집행, 영업적자는 전년비 351억 원 증가한 382억 원을 기록했다. 대부분 전국단위 물류 인프라 확충과 테크 인력 확보, 신규 고객 유치 등 고객 기반 확대를 위한 투자에 집중했다.

W컨셉 3분기 총거래액은 40% 신장한 739억 원, 1~3분기 누적 총거래액은 33% 신장한 2058억 원이다. 신세계TV쇼핑은 전년비 매출 7% 증가, 70억 원의 안정적인 흑자를 이어갔다. 신세계푸드는 외식사업 효율화 등의 영향으로 매출 7% 증가, 전년비 19억 원 증가한 64억 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이마트24 매출은 전년비 16.5% 증가한 5178억 원, 영업이익은 전년비 29억 원 증가한 46억 원으로 2분기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점포수는 192개 증가한 5701개점이다. 조선호텔앤리조트는 코로나19 영향이 완화되면서 빠른 실적 개선이 이뤄지고 있다. 매출은 전년비 114.2% 증가한 841억 원, 영업적자는 86억 원 개선된 60억 원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이마트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3분기 매출 증대를 이어갔다"며 "앞으로도 온·오프라인 고른 성장을 통해 외형 확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jinny0618@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