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증권 >이슈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한샘 인수하는 토종 사모펀드 'IMM PE' 어떤 곳?
입력: 2021.07.14 17:13 / 수정: 2021.07.14 17:13
한샘은 창업주이자 최대주주인 조창걸 명예회장이 자신과 특수관계인의 보유 지분 IMM PE에 매각하기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 홈페이지 갈무리
한샘은 창업주이자 최대주주인 조창걸 명예회장이 자신과 특수관계인의 보유 지분 IMM PE에 매각하기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 홈페이지 갈무리

하반기 중 본계약 체결 전망

[더팩트|윤정원 기자] 국내 1위 종합가구 인테리어 업체 한샘을 인수할 예정인 경영참여형 사모펀드(PEF)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가 시장의 이목을 끌고 있다.

◆ 지분 30.21% 대상…한샘 "IMM PE, 장기적 성장에 도움 줄 파트너"

14일 한샘은 창업주이자 최대주주인 조창걸 명예회장이 자신과 특수관계인의 보유 지분 IMM PE에 매각하기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매각 대상은 최대주주인 조창걸 명예회장 지분(15.45%)를 포함해 특수관계인이 보유하고 있는 한샘 주식 전부(30.21%)다.

한샘을 창업한 조창걸 명예회장은 올해로 82세다. 앞서 직계가족들 또한 경영의 뜻이 없다고 밝힌바, 업계에서는 한샘 인수 유력 후보자인 IMM PE가 한샘을 안을 것이라는 전망이 두터웠다. 한샘은 2년여 전에도 글로벌 PEF 칼라일, 국내 PEF MBK파트너스, CJ 등과 매각을 추진했으나 가격 협상 과정에서 불협화음을 내며 인수합병(M&A)을 마무리 짓지 못했다.

이날 한샘 측은 "조 명예회장이 회사의 비전과 미래가치를 인정하는 전략적 비전을 갖춘 투자자를 찾아왔고, IMM PE를 경영의 안정성을 유지하면서 장기적인 성장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파트너로 판단해 지분 양수도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게 됐다"며 MOU 체결 배경을 밝혔다.

IMM PE는 MOU에 따라 향후 한샘에 대한 실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독점권 협상권을 부여받은 IMM PE는 하반기 중에 본계약을 체결하고 한샘의 대주주로 올라설 것으로 보인다.

한샘은 14일 조창걸 한샘 명예회장과 특수관계인이 보유한 지분 전체를 경영참여형 사모펀드(PEF)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에 매각하기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남용희 기자
한샘은 14일 조창걸 한샘 명예회장과 특수관계인이 보유한 지분 전체를 경영참여형 사모펀드(PEF)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에 매각하기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남용희 기자

◆ 투자 실력 인증된 토종 국내 사모펀드 IMM PE

송인준 대표이사가 이끄는 IMM PE는 지난 2006년 9월 설립됐다. 지난해 말 기준 △영업수익(매출액) 491억 원 △영업이익 31억 원 △당기순이익 5억 원 수준의 실적을 냈다. IMM PE는 지난해 2월 하나투어 최대주주로 올랐으며 △우리금융 △교보생명 △에이블씨엔씨 △케이뱅크 △쏘카 등의 지분 또한 보유하고 있다. 앞서 △할리스 △대한전선 △태광포장(태림페이퍼 포함) △티브로드 등의 엑시트(자금회수)로 뛰어난 투자 실력을 인정받기도 했다.

현재 IMM PE는 온라인 가구 유통 사업을 전문으로 하는 오하임아이엔티의 대주주이기도 하다. IMM PE가 한샘 인수를 종결지으면 상당한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보인다. 1970년 9월 부엌 가구 전문 업체로 출발한 한샘은 인테리어, 리모델링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며 국내 1위 자리를 지켜오고 있다.

박세라 신영증권 연구원은 "IMM PE는 인테리어 제품을 외주제작하고 온라인에서 판매하는 기업 오하임아이엔티의 지분 36.24%를 보유하고 있는 대주주"라면서 "한샘 인수 시 안정적인 판매처를 확보함과 동시에 한샘은 온라인채널 강화 측면에서 서로 긍정적인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샘이 지분 매각을 추진한다는 소식에 14일 한샘의 주가는 급등한 바 있다. 장중 14만9000원까지 뛰기도 한 한샘의 이날 종가는 전일 대비 2만9000원(+24.68%) 상승한 14만6500원이다. 현재 업계에서 점치는 한샘 인수가는 1조7000억 원가량이다.

garden@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