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환 박해민 합류한 AG 야구 국대…軍 미필 선수는?
입력: 2018.06.12 10:04 / 수정: 2018.06.12 10:04

오지환 박해민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합류. LG 오지환(왼쪽)과 삼성 박해민이 아시안게임 국가대표팀에 합류했다. /더팩트 DB
오지환 박해민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합류. LG 오지환(왼쪽)과 삼성 박해민이 아시안게임 국가대표팀에 합류했다. /더팩트 DB

SK 주전 김광현 제외 '의외'

[더팩트|권혁기 기자] 오지환 박해민이 아시안게임 야구 국가대표팀에 합류했다. 11일 오후 선동열 감독은 서울 도곡동 KBO회관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야구 국가대표팀 엔트리를 발표했다.

이날 선 감독이 발표한 최종 엔트리 24인은 이용찬(두산) 함덕주(두산) 박치국(두산) 차우찬(LG) 임찬규(LG) 정찬헌(LG) 양현종(KIA) 임기영(KIA) 최충연(삼성) 정우람(한화) 박종훈(SK) 양의지(두산) 이재원(SK) 박병호(넥센) 김하성(넥센) 안치홍(KIA) 박민우(NC) 최정(SK) 오지환(LG) 김재환(두산) 박건우(두산) 손아섭(롯데) 김현수(LG) 박해민(삼성)이다.

24명 중 국가대표팀에 합류한 군미필 선수는 최충연 함덕주 박치국 박민우 오지환 박해민 김하성으로 총 7명이다. 1998년 방콕 대회 당시 22명 전원을 군미필자로 구성했던 것과 대조적이다. 가장 최근 국제대회인 2014 인천 대회 때 13명보다도 적다. 선 감독은 "무조건 금메달을 딴다는 목표로 최고 선수를 뽑는 게 원칙이었다"면서도 "군 미필자를 아예 신경 쓰지 않은 것은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선동열 감독은 오지환과 박해민을 대표팀에 합류시키고 김광현을 제외했다. 투수 기근이라는 평가 속에 김광현을 뺀 이유는 지난해 토미 존 수술을 받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사진은 2014 프로야구 미디어데이 당시 선동열 감독. /더팩트 DB
선동열 감독은 오지환과 박해민을 대표팀에 합류시키고 김광현을 제외했다. 투수 기근이라는 평가 속에 김광현을 뺀 이유는 지난해 토미 존 수술을 받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사진은 2014 프로야구 미디어데이 당시 선동열 감독. /더팩트 DB

SK 주전 투수 김광현이 제외돼 의외라는 시선을 받았다. 이에 대해 선동열 감독은 "김광현은 앞으로 관리를 해야할 선수"라며 "김광현은 건강한 몸을 유지해 잘 던져야 한다. 국제대회가 올해만 있는 것은 아니다. 김광현은 더 큰 대회에 필요한 선수다. 몸 관리를 잘해 길게 볼 수 있는 김광현이 됐으면 한다"고 제외 이유를 설명했다.

올 시즌 7승 2패를 기록 중인 김광현은 지난해 1월 왼쪽 팔꿈치 부상으로 수술(토미 존 수술)을 받았다. SK 역시 김광현을 위해 투구수를 관리하는 중이다.

khk0204@tf.co.kr
[대중문화이슈팀 | ssent@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