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인 없는 김오수 청문회' 서민-김필성 참고인 출석 [TF사진관]
입력: 2021.05.26 16:21 / 수정: 2021.05.26 16:21
서민 단국대 교수(왼쪽)와 김필성 변호사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에 참고인으로 출석해 의원들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서민 단국대 교수(왼쪽)와 김필성 변호사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에 참고인으로 출석해 의원들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서민 단국대 교수(왼쪽)와 김필성 변호사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에 참고인으로 출석해 의원들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이날 열린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 인사청문회에 여야의 합의 불발로 증인 채택 없이 서민 교수와 김필성 변호사 2명의 참고인만 채택돼 진행됐다.

당초 국민의힘 소속 법사위원들은 박상기 전 법무부 장관,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 등 증인 20명과 참고인 4명을 채택해 달라고 요구했지만 소속 위원들의 이견이 좁혀지지 않아 증인 없는 인사청문회가 진행된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