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은 국민 앞에서 사죄하라' [포토]
입력: 2021.05.18 14:01 / 수정: 2021.05.18 14:01

[더팩트ㅣ이선화 기자] 18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전두환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5·18 광주민주항쟁 41주년 서대문지역 제 단체 기자회견'이 열린 가운데 진보당 서대문구위원회 및 시민단체들이 대문 앞에 '학살2'시와 규탄 문구가 적힌 피켓을 부착한 후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박희진 진보당 서대문구위원회 위원장은 "서대문 주민으로서 전두환이 계속 이곳에 살고 있는 것이 수치스럽다"라고 말하며 "역사를 바로 세우기 위해서라도 하루빨리 진상조사위원회가 전면 수사 권한을 갖고 진상규명에 속도를 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