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수, 5·18 민주화운동 처음으로 초청…'광주 위로하는 여야' [TF사진관]
입력: 2021.05.18 14:00 / 수정: 2021.05.18 14:00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오른쪽)와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운데)가 18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41주기 기념식에 참석해 유족을 만나 위로하고 있다. /광주=뉴시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오른쪽)와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운데)가 18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41주기 기념식에 참석해 유족을 만나 위로하고 있다. /광주=뉴시스

[더팩트ㅣ남윤호 기자]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오른쪽)와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운데)가 18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41주기 기념식에 참석해 유족을 만나 위로하고 있다.

이번 41주기 기념식에 보수 정치권 인사가 처음으로 초청돼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성일종, 정운천 의원이 광주를 찾았다.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41주기 기념식을 앞두고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이 아침 식사로 광주 주먹밥을 맛보고 있다.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41주기 기념식을 앞두고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이 아침 식사로 '광주 주먹밥'을 맛보고 있다.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보수 정치권 인사로 처음 초청받은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왼쪽)과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기념식에 나란히 참석하고 있다.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보수 정치권 인사로 처음 초청받은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왼쪽)과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기념식에 나란히 참석하고 있다.

5·18 열사 묘역을 함께 둘러보는 김기현과 송영길.
5·18 열사 묘역을 함께 둘러보는 김기현과 송영길.

41주기 기념식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는 송영길, 김기현.
41주기 기념식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는 송영길, 김기현.

<사진=뉴시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