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서 만난 김기현-김부겸, "어쨌든 축하…임명동의안 강행엔 유감" [TF사진관]
입력: 2021.05.17 18:58 / 수정: 2021.05.17 18:58
김부겸 신임 국무총리(오른쪽)가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를 예방하며 인사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김부겸 신임 국무총리(오른쪽)가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를 예방하며 인사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김부겸 신임 국무총리(오른쪽)가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를 예방하며 인사하고 있다.

김기현 권한대행은 이날 인사말에서 "국민의힘으로서는 총리 인준에 동의하기 어려운 사정이 있었지만 어쨌든 임명되셨으니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라면서도 "청문보고서 채택도 없이 여당 단독으로 본회의에서 총리 임명동의안이 또다시 강행 처리되었다는 점을 다시 한번 지적하지 않을 수 없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대선을 9개월 앞두고 행정안전부 장관과 법무부 장관에 여당 다선 의원이 임명돼 있는 점을 지적하며 "인사 참사를 계속해서 일으키고 있는 청와대 인사라인 경질을 요청하는 등 책임있는 조치를 해달라고 대통령께 건의해주기 부탁한다"라고 말했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