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박영선-'지하철' 오세훈, 불붙은 선거운동 [TF사진관]
입력: 2021.03.25 17:28 / 수정: 2021.03.25 17:28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왼쪽)와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25일 4.7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위한 공식선거 운동을 시작했다. /국회사진취재단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왼쪽)와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25일 4.7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위한 공식선거 운동을 시작했다. /국회사진취재단

[더팩트ㅣ남용희 기자]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왼쪽)와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25일 4.7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위한 공식선거 운동을 시작했다. 공식 선거운동이 허용된 25일 오전 0시부터 두 후보는 각각 편의점과 지하철 차량기지를 찾으며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

4.7 재보궐선거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이화동 일대에서 종로구 선거관리위원회 직원들이 선거 벽보를 부착하고 있다.
4.7 재보궐선거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이화동 일대에서 종로구 선거관리위원회 직원들이 선거 벽보를 부착하고 있다.

박 후보는 선거운동 첫 일정으로 서울 마포구 홍익대학교 인근의 한 편의점을 찾아 1시간가량 야간 아르바이트를 하며 청년들과 소상공인의 애로사항을 들으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 후보는 선거운동 첫 일정으로 서울 마포구 홍익대학교 인근의 한 편의점을 찾아 1시간가량 야간 아르바이트를 하며 청년들과 소상공인의 애로사항을 들으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같은 시간 오 후보는 서울 성동구의 서울메트로 군자 차량기지를 방문해 차량기지로 들어오는 막차의 차량 안팎을 소독하는 방역 활동에 나섰다. 현재 서울시의 가장 중요한 현안이 코로나19 방역이라는 점에 착안한 것.
같은 시간 오 후보는 서울 성동구의 서울메트로 군자 차량기지를 방문해 차량기지로 들어오는 막차의 차량 안팎을 소독하는 방역 활동에 나섰다. 현재 서울시의 가장 중요한 현안이 코로나19 방역이라는 점에 착안한 것.


박 후보는 일정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첫 선거운동 일정으로 편의점을 찾은 이유에 대해 "코로나19로 제일 힘든 분들인 소상공인, 자영업, 청년들의 아픔과 고단함을 몸소 느껴보고 싶었다"면서 "시민과 호흡하고 시민 아픔을 보듬을 민생시장이 되겠다는 메시지를 드리기 위해 편의점 알바를 직접 나섰다"고 밝혔다.

오 후보도 일정을 끝내고 "이곳은 시민들의 발 지하철이 고단한 몸을 이끌고 들어와 쉬면서 소독하고 청소하고 정비하는 곳"이라며 "아침에 다시 일터에 나가는 시민들을 모시기 위해 나가는, 지하철 입장에서는 고단한 몸을 녹이고 새로운 하루를 준비하는 곳이기에 상징적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남편 이원조 씨(오른쪽)와 함께.
남편 이원조 씨(오른쪽)와 함께.

신도림역에서 출근 인사 하는 박 후보.
신도림역에서 출근 인사 하는 박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 호소하는 박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 호소하는 박 후보.

응암역에서 출근하는 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하는 오 후보.
응암역에서 출근하는 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하는 오 후보.

시민들과 만나 기념촬영도 하고,
시민들과 만나 기념촬영도 하고,

어린이와 인사를 하고 있다.
어린이와 인사를 하고 있다.

출근 인사를 시작으로 본격 유세에 나선 박 후보(왼쪽)와 오 후보.
출근 인사를 시작으로 본격 유세에 나선 박 후보(왼쪽)와 오 후보.

박 후보는 경인지하차도 공사 관련 현장을 방문한 뒤.
박 후보는 경인지하차도 공사 관련 현장을 방문한 뒤.

18대부터 20대까지 자신의 지역구였던 구로디지털단지에서.
18대부터 20대까지 자신의 지역구였던 구로디지털단지에서.

선거 유세 출정식을 열고 박영선의 서울선언을 발표했다.
선거 유세 출정식을 열고 '박영선의 서울선언'을 발표했다.

이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을 필두로 한 민주당 지원사격.
이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을 필두로 한 민주당 지원사격.

지지자들의 응원 받는 박 후보.
지지자들의 응원 받는 박 후보.

한편, 좌승민-우상욱 지원유세 받으며.
한편, '좌'승민-'우'상욱 지원유세 받으며.

남대문 시장 상인들과 만나는 오 후보.
남대문 시장 상인들과 만나는 오 후보.

시장에서 국밥으로 식사를 마친 뒤.
시장에서 국밥으로 식사를 마친 뒤.

라이벌에서 동지로 안철수 공동선대위원장(오른쪽) 지원유세 받는 오 후보.
'라이벌에서 동지로' 안철수 공동선대위원장(오른쪽) 지원유세 받는 오 후보.

대한문 앞에서 지지 호소.
대한문 앞에서 지지 호소.

합니다 박영선-첫날부터 능숙하게 오세훈. 막오른 유세전.
'합니다' 박영선-'첫날부터 능숙하게' 오세훈. 막오른 유세전.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25일을 시작으로 선거 전날인 다음 달 6일까지 선거운동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후보자와 배우자, 선거사무원 등은 어깨띠나 윗옷, 기타 소품을 이용할 수 있고 인쇄물이나 시설물, 공개장소 연설, 언론매체 등을 이용한 선거운동도 가능해진다.

nyh5504@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