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오피스텔 공사현장서 60대 근로자 추락사
입력: 2021.06.22 12:24 / 수정: 2021.06.22 12:24
2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의 한 오피스텔 신축 건설 현장 타워크레인 건설기계 위에서 근로자 A(60) 씨가 10m 아래로 추락해 숨졌다.사진은 기사내용과 관계없음./더팩트 DB
2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의 한 오피스텔 신축 건설 현장 타워크레인 건설기계 위에서 근로자 A(60) 씨가 10m 아래로 추락해 숨졌다.사진은 기사내용과 관계없음./더팩트 DB

타워크레인 해체 작업 중 추락

[더팩트 | 전주=한성희 기자] 전북 전주의 공사 현장에서 타워크레인 해체작업을 하던 60대 근로자가 추락사 했다.

22일 전북경찰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35분께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의 한 오피스텔 신축 건설 현장 타워크레인 건설기계 위에서 근로자 A(60) 씨가 10m 아래로 추락해 숨졌다.

당시 A 씨는 타워크레인 해체 작업을 하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공사현장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안전 수칙 준수 여부 등과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scoop@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