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 대표 농산물 '햇사레복숭아' 올해 첫 출하
입력: 2021.06.22 10:02 / 수정: 2021.06.22 10:02
음성 감곡 일원에서 재배되는 햇사레 복숭아. 햇사레는 ‘풍부한 햇살을 받고 탐스럽게 영근’이란 의미를 담고 있다. / 음성군 제공
음성 감곡 일원에서 재배되는 햇사레 복숭아. '햇사레'는 ‘풍부한 햇살을 받고 탐스럽게 영근’이란 의미를 담고 있다. / 음성군 제공

감곡면 황모씨 농가 황도…10월 중순까지 2만4000t 출하 예정

[더팩트 | 음성=장동열 기자] 충북 음성의 특산물인 '햇사레 복숭아'가 올해 처음 출하됐다.

햇사레 과일조합 공동사업법인은 감곡면 황모씨가 생산한 황도(극조생) 2.5㎏들이 62상자를 서울 농산물 가락시장에 출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 법인은 이번 출하를 시작으로 오는 10월 중순까지 2만4000t의 복숭아가 출하될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이다.

김윤구 햇사레 대표는 "매년 계속되는 저온, 개화기 동해 피해로 어려움이 있지만, 햇사레 브랜드 이미지에 흠집이 가지 않도록 양질의 복숭아 품질로 소비자에게 보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햇사레'는 '풍부한 햇살을 받고 탐스럽게 영근'이란 뜻으로, 음성 4개 농협(음성, 삼성, 생극, 감곡), 경기 이천(경기동부과수, 장호원농협) 농협이 공동 참여해 햇사래 복숭아를 브랜드화 했다.

이 복숭아는 높은 당도, 많은 과즙, 부드러운 과육으로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햇사레 과일조합 공동사업법인 관계자들이 올해 첫 출하를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음성군 제공
햇사레 과일조합 공동사업법인 관계자들이 올해 첫 출하를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음성군 제공

thefactcc@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