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오이도항 어촌뉴딜사업 어항시설정비 공사 착공
입력: 2021.06.21 18:36 / 수정: 2021.06.21 18:36
오이도항 파라펫 및 안전 난간계획/시흥시제공
오이도항 파라펫 및 안전 난간계획/시흥시제공

[더팩트ㅣ시흥=이상묵 기자] 시흥시가 21일 오이도항 일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어촌 뉴딜사업과 관련해 태풍‧풍랑 등으로부터 관광객 및 어항시설 이용자의 안전 확보를 위해 22일 파라펫 공사등을 착공한다고 밝혔다.

시흥시 오이도항 어촌 뉴딜사업은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 동안 약 91억원을 투입해 오이도항과 오이도 전반에 공통사업, 특화사업, 지역역량 강화사업을 하며 오이도항 정주여건 개선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공사는 공통사업 중 오이도항 선착장 파라펫 설치(22.5m), 안전 난간(35m) 전선관 트레이 설치(약 428m)를 시행하며, 약 1억1000만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그동안 오이도항에는 태풍과 강풍 시 상습적으로 월파가 발생하는 구간에 안전시설이 설치돼 있지 않았기 때문에 이번 어항시설 정비 공사를 통해 어민과 관광객 모두가 안전하게 오이도항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시는 설명했다.

임병택 시장은 "최근 여러 차례의 태풍으로 서해권역 피해가 막대한 가운데 사고예방과 안전의 중요성이 증대되고 있다"며 "어항시설 이용자의 안전 확보와 시설물 내구연한 증대를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newswork@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