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체육회 특수법인 설립 출범식 개최
입력: 2021.06.16 18:01 / 수정: 2021.06.16 18:01
16일 전북도도체육회가 전북체육회관 1층 야외광장에서 법정(특수)법인 기관 출범식을 개최했다. /전북도체육회 제공
16일 전북도도체육회가 전북체육회관 1층 야외광장에서 법정(특수)법인 기관 출범식을 개최했다. /전북도체육회 제공

"시대의 요구에 부응하는 체육회로 거듭날 것"

[더팩트 | 전주=이경민 기자] 전북도체육회가 특수법인 기관으로 재탄생했다.

전북도도체육회는 16일 법정(특수)법인 기관으로의 새 출발을 대외적으로 알리는 출범식을 전북체육회관 1층 야외광장에서 열고 새로운 출발을 다짐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훈 전북도 행정부지사, 전북도의회 송지용 의장, 문화건설안전위원회 이정린 위원장, 최찬욱 의원 등을 비롯해 체육인들이 참석해 축하했다.

지난해 지방체육회를 법정법인화하는 국민체육진흥법 일부 개정법률안이 공포됐다.

이에 도 체육회는 법인설립 준비위원회 구성, 창립총회 개최 등 법인설립을 원활하게 추진하기위해 분주히 달려왔고 정관개정, 법인인가, 설립등기 등 모든 행정절차를 지난 8일 최종 마무리 지었다.

이로써 그간 임의단체로 운영됐던 도 체육회는 법적인 권리와 의무를 보장받는 법인으로서 예산과 조직의 지위 등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전북도체육회는 이번 법인 전환을 계기로 전북체육 진흥을 위해 안정적으로 재정을 확보하고, 지역 실정에 맞는 체육 시스템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또 체육활동을 범 지역화해 학교체육과 전문체육, 생활체육의 진흥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구상, 추진할 예정이며 더욱 책임감 있는 체육 자치 운영으로 도민과 함께하는 체육회로 우뚝 선다는 각오이다.

정강선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시대의 요구에 부응하는 체육회로 거듭나야 하는 막중한 책임감과 사명감을 가지고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며 "올바른 체육행정서비스를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전북 체육이 한국 체육을 대표하고 전북도체육회가 전국 최고의 체육회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앞으로도 새롭게 변화하고 새로운 것에 도전하겠다"고 덧붙였다.

scoop@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