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후포 해양수산복합공간 조성사업 기공식 가져
입력: 2021.05.04 16:51 / 수정: 2021.05.04 16:51
울진군은 4일 후포 여객선 터미널 일원에서 후포 해양수산복합공간 조성사업 기공식을 가졌다./울진군 제공
울진군은 4일 후포 여객선 터미널 일원에서 후포 해양수산복합공간 조성사업 기공식을 가졌다./울진군 제공

2022년 6월 완공 목표, 관광형 먹거리 복합타운 조성

[더팩트ㅣ포항=김달년 기자] 경북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4일 후포 여객선 터미널 일원에서 후포 해양수산복합공간 조성사업 기공식을 가졌다.

후포 해양수산복합공간은 관광객들의 소비성향 변화에 따라 울진만의 관광형 먹거리 복합공간을 만들기 위해 총공사비 96억 원(국비48억원, 도비14억원, 군비34억원)을 투입해 부지면적 1만740㎡에 건축연면적 2,913㎡ 규모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1층은 수산물직판장(활어 12동, 선어 9동, 건어물 8동, 가공품 3동)이 들어서며, 2층은 단체식당(4동, 360석)으로 운영된다. 2022년 6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날 기공식에서는 본 공사 시작 전 안전하고 원활한 공사 추진을 다짐하고 순조롭게 공사가 진행될 수 있도록 안전기원제도 함께 진행됐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후포 해양수산복합공간이 완공되면 연근해 지역에서 어획된 활어를 집하·출하하는 것은 물론, 울진을 찾는 방문객들이 후포항 푸른바다를 바라보며 질 높은 싱싱한 수산물을 즐길 수 있어 울진군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tktf@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