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브레이브걸스"...정주행 조준 완료한 '서머 퀸'(종합)
입력: 2021.06.18 00:00 / 수정: 2021.06.18 00:00
브레이브걸스가 17일 오후 5시 5번째 미니 앨범 Summer Queen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브레이브걸스는 여름을 책임질 노래가 가득 담긴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제공
브레이브걸스가 17일 오후 5시 5번째 미니 앨범 'Summer Queen'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브레이브걸스는 "여름을 책임질 노래가 가득 담긴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제공

17일 5번째 미니 앨범 'Summer Queen' 발표

[더팩트|박지윤 인턴기자] 역주행 신드롬은 끝났다. 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정주행할 준비를 마치고 돌아왔다.

브레이브걸스는 17일 오후 5시 5번째 미니 앨범 'Summer Queen(서머 퀸)'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올해 여름을 책임질 노래로 가득한 앨범으로 멤버들은 "우리가 하고 싶었던 콘셉트이자 대중들이 우리에게 바라는 모습을 담아낸 앨범이다"고 소개했다.

타이틀곡 '치맛바람(Chi Mat Ba Ram)'은 인트로부터 시작되는 시원한 사운드와 중독성 강한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이다. 올해 여름 시원하게 불어올 브레이브걸스의 바람을 '치맛바람'이라는 가사로 재밌게 표현했다.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의 수장이자 히트곡 메이커 용감한 형제가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브레이브 걸스는 '치맛바람'에 대해 "듣자마자 '이 노래는 타이틀 곡이다'고 생각했다"며 "'치맛바람'은 사전적 의미가 아닌 '자유로운 행동이 새바람으로 불어오고 있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브레이브걸스의 새로운 바람이 불어오길 바라는 마음"이라고 곡의 의미를 밝혔다.

타이틀 곡 치맛바람은 브레이브걸스의 새로운 바람이 불어오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곡이다.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제공
타이틀 곡 '치맛바람'은 브레이브걸스의 새로운 바람이 불어오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곡이다.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017년 3월 발매된 '롤린(Rollin’)'은 군대에서 사랑받는 곡을 일컫는 '밀보드차트(밀리터리와 빌보드차트를 합친 용어)'를 휩쓸며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뜨거운 반응은 식을 줄을 모르며 지난 2월 말 멜론을 비롯해 각종 음원차트 정상에 올랐다. 이후 '운전만해(We Ride)'도 많은 사랑을 받으며 잇달아 히트 신화를 써 내려갔다.

역주행 신드롬 이후 처음 선보이는 앨범에 대해 멤버들은 "부담감이 없지 않았다고 하면 거짓말일 것이다. 이렇게 빠르게 준비하고 나온 것이 처음이라 불안했다. 하지만 많은 분이 기대해주고 응원해주는 만큼 즐기면서 활동하려고 한다"며 "데뷔 이후로 이렇게 행복하고 설레는 마음으로 준비한 게 처음이다"고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번 앨범명 '서머퀸'에서부터 브레이브 걸스의 포부를 짐작할 수 있다. 역주행 이후 꾸준히 "지금 서머퀸 자리가 비어 있다. 차세대 서머퀸이 되고 싶다"고 밝힌 멤버들은 "이번 활동을 통해 여름 하면 브레이브 걸스가 생각날 수 있게 하고 싶다"며 "여름에 생각나는 그룹으로 자리매김했으면 좋겠다"고 뚜렷한 목표를 밝혔다.

브레이브걸스는 여름하면 생각나는 그룹이 되고 싶다. 항상 대중의 의견을 귀기울여 듣는 그룹이 되겠다고 전했다.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제공
브레이브걸스는 "여름하면 생각나는 그룹이 되고 싶다. 항상 대중의 의견을 귀기울여 듣는 그룹이 되겠다"고 전했다.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앨범은 타이틀곡을 비롯해 중독성 있는 기타 루프와 신나는 리듬이 매력적인 댄스 팝 곡 'Pool Party (Feat.이찬 of DKB)(풀파티)', 흥겨운 리듬과 서정적인 멜로디가 특징인 '나 혼자 여름 (Summer by myself)', 90년대 감성이 담긴 댄스곡 'FEVER (토요일 밤의 열기)', 타이틀 곡의 영어 버전 'Chi Mat Ba Ram (Eng Ver.)' 까지 총 5곡이 수록됐다.

브레이브걸스는 이날 오후 6시 5번째 미니 앨범 'Summer Queen'을 공개하고 활동을 시작했다.

'역주행 신화'를 쓴 브레이브걸스는 "역주행 이후 매 순간에 감사하고 있다. 그동안 정체성이 없었지만 이번 앨범을 계기로 여름 하면 생각나는 그룹이 되고 싶다", "대중들의 뜨거운 관심만큼 대중들의 의견을 항상 귀 기울여 듣는 그룹이 되겠다"고 말했다.

jiyoon-1031@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