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래퍼4' 강현, 성폭력 의혹 논란…엠넷 "자진 하차·통편집" 
입력: 2021.02.20 15:46 / 수정: 2021.02.20 15:46
Mnet 오디션 프로그램 고등래퍼 시즌 4에 출연한 강현이 성폭력 의혹으로 논란이 되자 프로그램에서 자진 하차했다. /Mnet 제공
Mnet 오디션 프로그램 '고등래퍼' 시즌 4에 출연한 강현이 성폭력 의혹으로 논란이 되자 프로그램에서 자진 하차했다. /Mnet 제공

제작진 "이슈 사전에 듣지 못해, 불편 끼쳐 죄송" 

[더팩트|원세나 기자] Mnet 오디션 프로그램 '고등래퍼' 시즌 4에 출연한 텐도(본명 강현·19)가 성폭력 의혹으로 논란이 되자 프로그램에서 자진 하차했다.

20일 Mnet은 공식 입장을 내고 "'고등래퍼4' 제작진은 방송 시작 전 출연자 40명과 수차례 심도있는 미팅을 진행했으나 그 과정에서 출연자 강현 관련 이슈는 사전에 전해 듣지 못했다"며 "제작진은 강현 관련 인터넷 게시글을 본 후 출연자 본인에게 사실 여부를 확인했고, 강현은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며 프로그램 하차 입장을 전달해 왔다"고 밝혔다.

방송사 측은 또 "제작진이 출연자 강현 관련 녹화 영상은 모두 통편집해서 방송키로 결정했다"며 "시청자 여러분들께 불편을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고등래퍼4'에 출연한 강현에게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이 글을 통해 지난 2018년 인천 부평에 위치한 강현의 작업실에서 술에 취한 채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글쓴이는 또 강현이 당시 200만 원의 벌금형을 받았다고 알리며, 피해자로서 방송에서 강현을 보는 것이 고통스럽다고 호소했다.

앞서 Mnet은 '프로듀스' 시리즈, '쇼미더머니', '고등래퍼'까지 출연진들의 과거사로 곤욕을 치렀다. 지난해 '쇼미더머니9'에서도 경연 중 오왼이 마약에 적발돼 논란이 됐다.

wsen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