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래퍼4', 역대 최다 지원자 몰려…19일 첫 방송
입력: 2021.02.01 13:50 / 수정: 2021.02.01 13:50
고등래퍼4가 오는 19일 시청자들을 만난다. 역대 최대 규모인 1만 2000여 명의 참가자들과 함께 뜨거운 힙합의 열기를 전달할 전망이다. /Mnet 제공
'고등래퍼4'가 오는 19일 시청자들을 만난다. 역대 최대 규모인 1만 2000여 명의 참가자들과 함께 뜨거운 힙합의 열기를 전달할 전망이다. /Mnet 제공

첫 예고편 공개로 기대감↑

[더팩트 | 유지훈 기자] '고등래퍼4'가 오는 19일 편성을 확정했다.

Mnet은 1일 "새 예능프로그램 '고등래퍼4'가 오는 19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고 밝혔다. 2017년 첫 론칭한 '고등래퍼'는 10대들의 이야기를 랩으로 풀어내며 호응을 끌어냈고 지난 2019년까지 총 세 시즌을 선보였다. 그리고 네 번째 시즌은 역대 최대 규모인 1만 2000여 명의 지원자와 함께 꾸며진다.

제작진은 이 소식과 함께 첫 번째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매력도 실력"이라며 색깔이 확실한 참가자를 차지하겠다는 더콰이엇X염따, 우승을 위해서라면 전쟁도 불사하겠다는 사이먼 도미닉X로꼬, "이번 시즌은 우리 것"이라는 창모X웨이체드, "마음에 드는 참가자와 언제든 계약할 준비가 됐다"는 박재범XpH-1X우기 등 각자의 개성 뚜렷한 네 멘토 군단이 담겼다.

이어 멘토들은 눈앞에 펼쳐진 10대들의 무대에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무대를 완전히 장악한 고등래퍼들의 실력에 "바로 계약하자" "나도 회사 만들어야겠다"는 말로 기대감을 내비쳤다. 어느 때보다 치열한 경쟁을 뚫고 나온 고등학생 래퍼들, 자신감 충만한 멘토 군단이 어떤 시너지를 완성할지 관심이 쏠린다.

tissue_hoon@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