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자동차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제네시스 엑스', 레드닷 어워드 디자인 콘셉트 분야 최우수상 영예
입력: 2021.10.21 15:14 / 수정: 2021.10.21 15:14
제네시스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가 2021 레드 닷 어워드의 디자인 콘셉트 분야 모빌리티·수송 부문에서 전기차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가 최우수상을 받았다. /제네시스 제공
제네시스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가 '2021 레드 닷 어워드'의 디자인 콘셉트 분야 모빌리티·수송 부문에서 전기차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가 최우수상을 받았다. /제네시스 제공

모빌리티·수송 부문서 최우수상…"디자인 경쟁력 입증"

[더팩트 | 서재근 기자] 제네시스가 독일 노르트하인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2021 레드 닷 어워드'의 디자인 콘셉트 분야 모빌리티·수송 부문에서 전기차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가 최우수상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iF 디자인상, IDEA 디자인상과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 가운데 하나인 레드 닷 어워드는 1955년 시작되었으며, 매년 제품 디자인,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디자인 콘셉트 등 3개 분야로 나눠 각 부문 수상작을 발표하고 있다.

2021 레드 닷 어워드 디자인 콘셉트 분야에는 49개국 총 4110개가 출품됐으며, 이를 대상으로 혁신도, 현실화 가능성, 기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최우수상 61개 작품과 본상 259개 작품을 선정했다.

루크 동커볼케 제네시스 부사장은 "제네시스 엑스 콘셉트에서 느껴지는 고결한 우아함은 하나의 조각과 같은 아름다움과 동적인 비율의 조화를 드러낸다"며 "제네시스가 추구하는 미래 비전을 자동차 디자인에 담아내고자 했다"고 말했다.

제네시스 엑스는 제네시스가 지난 3월 공개한 전기차 기반의 GT 콘셉트카로 브랜드 핵심 디자인 요소인 '두 줄'을 차량 내·외장 곳곳을 비롯해 전기 충전구에도 적용, 향후 출시될 전기차 모델의 디자인 방향성을 보여준다.

아울러 제네시스 엑스는 차량 생산 과정에서 미사용된 가죽을 재활용해 엮어 만든 위빙 패턴의 신개념 소재를 안전벨트와 스티어링 휠 일부 및 에어백 커버에 적용, 지속가능한 럭셔리 자동차 디자인에 대한 제네시스만의 새로운 시각을 제시했다.

이상엽 제네시스 글로벌 디자인 담당 전무는 "제네시스 엑스는 투 라인즈라는 제네시스만의 아이덴티티와 제네시스 디자인 철학인 궁극의 역동적인 우아함을 통해 브랜드만의 특별한 경험을 전하고자 했다"며 "이번 수상은 제네시스가 추구하는 럭셔리 디자인의 정수를 선보이고자 하는 꿈을 현실화하기 위한 디자이너와 엔지니어의 열정과 노력에서 비롯된 결과"라고 밝혔다.

한편, 제네시스는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의 실차를 국내 고객에게 처음 선보이는 '제네시스 엑스 로드쇼'를 오는 21일까지 서울, 제주, 부산에서 진행 중이다.

likehyo85@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