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금융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無조건 연 2% 금리' 내건 토스뱅크, 사흘 만에 50만 명 돌파
입력: 2021.09.13 10:51 / 수정: 2021.09.13 11:29
토스뱅크의 사전 신청자 수가 지난 10일 접수 한 지 사흘만에 50만 명을 넘었다. /토스뱅크 제공
토스뱅크의 사전 신청자 수가 지난 10일 접수 한 지 사흘만에 50만 명을 넘었다. /토스뱅크 제공

SNS에 사전신청 완료 및 친구 공유 인증 이어져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제3인터넷전문은행 토스뱅크가 정식 출범 전 사전신청을 접수한 지 사흘만에 신청자 수 50만 명을 돌파했다.

토스뱅크는 지난 10일 오전 사전신청을 받기 시작한 직후부터 신청자 수는 빠르게 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토스뱅크에 따르면 하루가 채 지나지 않아 30만 명을 넘어섰고, 13일 오전 50만 명을 돌파했다. 시간당 약 7000명씩 신청한 셈이다. 토스뱅크는 그동안 기대와 함께 토스뱅크의 출범을 기다려주신 고객들에게 새로운 뱅킹 서비스를 먼저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하여 사전신청 접수에 나섰다.

온라인 SNS 상에도 사전신청 완료 및 친구 공유 인증 사진이 올라오는 등 주말간 뜨거운 호응이 계속 됐다. 특히 수시 입출금 통장임에도 '조건 없는 연 2%' 금리를 제시한 토스뱅크통장에 대한 놀라움을 드러내는 경우가 많았다.

토스뱅크카드 역시 파격적인 디자인과 혜택으로 관심을 얻었다. 토스뱅크카드는 전월 실적 조건 없이 매 시즌마다 고객의 소비 패턴에 따라 합리적인 혜택을 엄선해 제공하는 체크카드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빠른 사전신청 속도를 보면서 새로운 뱅킹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들의 수요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더 많은 고객을 1금융권으로 포용하며 고객에게 가장 편리하고 좋은 서비스를 차별없이 제공한다는 토스뱅크의 방향성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전신청은 만 17세 이상 토스 사용자라면 누구나 토스 앱의 홈 화면 배너 또는 전체 탭의 '토스뱅크 사전신청' 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사전신청자 대상 통장 개설과 체크카드 신청 등 서비스 오픈은 이달 하순부터 순차적으로 토스 앱 알림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사전신청 페이지를 친구에게 공유하면, 자신의 서비스 개시 순서가 빨라진다. 대출 서비스 신청 역시 10월 토스뱅크 정식 출범 전 사전신청자에게 먼저 공개될 예정이다.

js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