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KT, 웹케시 그룹에 '236억 원' 지분 투자…핀테크 정조준
입력: 2021.06.17 18:18 / 수정: 2021.06.17 18:18
KT가 국내 1위 엔터프라이즈 핀테크 전문기업 웹케시 그룹과 전략적 지분투자 및 B2B 금융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구현모 KT 대표(오른쪽)와 석창규 웹케시 그룹 회장의 모습. /KT 제공
KT가 국내 1위 엔터프라이즈 핀테크 전문기업 웹케시 그룹과 전략적 지분투자 및 B2B 금융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구현모 KT 대표(오른쪽)와 석창규 웹케시 그룹 회장의 모습. /KT 제공

뱅크샐러드 이어 두 번째 금융 투자…B2C·B2B 금융 플랫폼 사업 기반 확보

[더팩트│최수진 기자] 디지코(디지털 플랫폼 기업) 전환을 선언한 KT가 금융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국내 1위 엔터프라이즈 핀테크 전문기업 웹케시 그룹과 손을 잡는다.

◆ 웹케시 그룹에 236억 원 지분투자

17일 KT는 웹케시 그룹과 전략적 지분투자 및 B2B 금융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T 광화문 East 사옥에서 사업협약 체결식이 진행됐으며, 구현모 KT 대표와 석창규 웹케시 그룹 회장 등이 참석했다.

웹케시 그룹은 기술 우위를 바탕으로 B2B 핀테크 분야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다지고 있다. 웹케시 그룹에는 기업의 자금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웹케시', 비즈니스 데이터 플랫폼 기업 '쿠콘', 무증빙 경비지출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비즈플레이' 등이 속해있다.

KT는 전략적 협업 관계 구축을 위해 웹케시 그룹에 속한 웹케시, 비즈플레이, 로움아이티 등 3개사를 대상으로 총 236억 원의 지분을 투자한다.

양사는 KT의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플랫폼 기술력 및 유무선 인프라와 웹케시 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기업 핀테크 서비스를 연계해 기업의 규모·업종별 맞춤형 신규 플랫폼 서비스를 선보이고, 솔루션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웹케시 그룹이 제공하고 있는 '경리나라', '비즈플레이'에 KT AI, 클라우드 기술을 결합한 고도화 서비스 'KT 경리나라'와 'KT 비즈플레이'를 출시할 계획이다. 경리나라는 국내 최초 경리업무 전문 프로그램으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매입·매출관리, 통합계좌관리, 거래처관리 등을 지원한다. 비즈플레이는 대기업 및 중견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제공되는 무증빙 경비지출 관리 솔루션이다.

KT는 이 두 서비스에 기가지니 인사이드를 적용한 AI 기반 아바타 솔루션을 추가한다. 또한, RPA(로봇프로세스자동화)를 적용해 경영관리 반복 업무 자동화 및 KT 메시징 플랫폼과 연계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나아가 KT 클라우드 기반의 SaaS 상품으로 출시해 이용 기업의 니즈에 맞게 다양한 버전으로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KT 비즈플레이'의 경우 이미 지난 5월 KT 클라우드 기반으로 웹과 앱 서비스가 구성이 완료됐으며, 'KT 경리나라'도 9월 중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로 출시될 계획이다.

양사는 소상공인을 위한 토털 경영 지원 솔루션인 'KT 세모가게'를 이달 중 출시한다.

◆ 양사 마케팅 협력으로 B2B 시장 확대

KT와 웹케시 그룹은 각기 보유한 고객 접점 활용한 마케팅 협력으로 사업 채널을 확대할 계획이다. 예를 들어 창업고객에게 KT의 통신 및 플랫폼 서비스와 함께 웹케시의 경리나라를 창업지원 통합패키지로 제안해 고객의 편의를 높여줄 수도 있다.

각 계열사간 추가 협력 아이템을 지속 발굴해 상호간 사업 영역을 확장한다는 방침이다. 웹케시 그룹의 비즈니스 데이터 플랫폼 '쿠콘' 마켓에 KT 잘나가게 API(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를 이달 초 등재 완료했으며, 향후 상권, 인구, 관광 등 KT 빅데이터 플랫폼 서비스를 지속 연계할 계획이다.

또한, 웹케시 그룹의 고객들이 KT 엠하우스가 제공하는 '기프티쇼비즈' 구매 시 간편 지출 결의를 연동할 수 있도록 했으며, 기프티쇼와 비즈플레이의 제휴를 통한 부가서비스를 확대한다.

석창규 웹케시 그룹 회장은 "국내 최대 플랫폼 기업 KT와 B2B 핀테크 1위 기업 웹케시 그룹간 협업을 통해 엔터프라이즈 시장에서 괄목할 윈윈효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사의 긴밀한 사업으로 다양한 기업 고객의 니즈에 부합하는 서비스와 솔루션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구현모 KT 대표는 "BC카드와 케이뱅크 등 KT 그룹의 금융 노하우와 웹케시와 같은 전문 핀테크 기업과 시너지를 기반으로 금융 DX 시장 선도 사업자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디지코 KT 역량 기반으로 다양한 협업을 통해 차별화된 플랫폼 시장을 확대하고 기업가치 높여갈 것"이라고 밝혔다.

jinny0618@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