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위메프, 비대면 심리상담 도입…"연간 5회 무료 지원"
입력: 2021.05.18 11:02 / 수정: 2021.05.18 11:02
위메프는 18일 임직원 심리상담 복지 프로그램에 비대면 상담 방식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위메프 제공
위메프는 18일 임직원 심리상담 복지 프로그램에 비대면 상담 방식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위메프 제공

기존 1대1 대면 상담에서 전화·채팅 비대면 방식 추가

[더팩트|이민주 기자] 위메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임직원들을 위해 비대면 심리상담 프로그램을 추가 도입한다.

18일 위메프는 심리상담 복지 프로그램 'W-마음힐링'에 비대면 상담 방식을 추가해 임직원들의 '심(心)케어'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W-마음힐링은 지난 2018년 10월부터 전 임직원 대상으로 심리 영역 전반에 걸친 전문가 상담을 지원하는 위메프 사내복지 제도다. 동료관계·조직문화·업무적성 등 직무 관련 스트레스를 포함해 가족문제, 개인문제 등 다양한 심리상담을 비용부담 없이 받을 수 있다.

현재까지 W-마음힐링 상담은 약 500회 이상 진행됐다. 첫 상담 시점과 전체 상담 종료 시점에 상담사가 심리 상태 등급(보통-주의 등)을 정하는데, 상담 종료 후 등급이 낮아지는 긍정적인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위메프는 전화 및 채팅 상담 2가지 비대면 방식을 추가해 더 많은 임직원들이 마음건강 관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기존 심리상담 센터에 직접 방문하던 1대1 대면 방식에서 편의성과 접근성을 높였다는 설명이다.

상담은 회당 50분씩 연 최대 5회까지 이용할 수 있다. 익명성과 비밀은 철저히 보장한다. 비용 전액은 위메프에서 지원한다.

위메프 관계자는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비대면 상담 방식을 추가로 도입해 복지 활용률을 높인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활용해 임직원들이 건강한 에너지를 갖고 일에 몰입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위메프는 △장기근속 포상 휴가 △2시간 단위 반반차 휴가 △생일·결혼기념일·입사 첫돌 조기퇴근 등 리프레시 복지로 임직원들이 업무 사이 충분한 재충전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하고 있다.

minju@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