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자동차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기아, 'EV6' 사전계약 조기 종료…"올해 생산목표 넘었다"
입력: 2021.05.11 09:45 / 수정: 2021.05.11 09:45
기아는 브랜드 최초 전용전기차 EV6가 기존 계획했던 사전예약 대수를 초과 달성함에 따라 오는 31일로 진행 예정이었던 사전예약 일정을 조기 마감하기로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기아 제공
기아는 브랜드 최초 전용전기차 'EV6'가 기존 계획했던 사전예약 대수를 초과 달성함에 따라 오는 31일로 진행 예정이었던 사전예약 일정을 조기 마감하기로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기아 제공

EV6 국내 사전계약 '3만 대' 돌파

[더팩트 | 서재근 기자] 기아가 최초 전용전기차 'EV6'의 사전예약을 당초 계획했던 일정보다 약 2주 이상 앞당겨 종료한다.

기아는 EV6 사전예약에 대한 고객의 높은 관심에 힘입어 기존에 계획했던 사전예약 대수를 이미 초과함에 따라 오는 31일까지 진행 예정이었던 사전예약 일정을 14일로 조기 마감한다고 밝혔다.

기아에 따르면 지난 3월 31일부터 사전예약에 돌입한 EV6는 40여일 만에 예약대수가 3만 대(5월 10일 기준)를 넘어섰다. 이는 올해 생산목표인 1만3000대를 크게 웃도는 수치로 기아는 차질 없는 EV6 인도를 위해 사전예약 접수 일정을 단축하기로 결정했다.

EV6 모델 별 구체적인 사전예약 비율은 △스탠다드 9% △롱 레인지 66% △GT-Line 20% △GT 5%로 절반이 훌쩍 넘는 고객이 롱레인지 모델을 선택했다.

특히, 개인고객의 절반 이상인 54%는 기아가 국내 자동차제조사 최초로 온라인 예약접수 방식을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EV6는 세계 최대 전기차 시장으로 알려져 있는 유럽에서도 최근 사전예약 대수가 7300대를 돌파하고, 기아에 EV6 차량 정보 등을 요청한 잠재고객도 2만6000명 이상으로 집계되며 흥행을 예고했다.

기아 관계자는 "EV6 사전예약 기간동안 보내주신 고객들의 관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EV6를 선택해준 고객들이 하루라도 빨리 새로운 모빌리티 경험을 누릴 수 있도록 고객 인도시점까지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기아는 EV6 국내 사전예약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의 △트림 △옵션 △색상 등을 선택하는 계약전환(Pre-Order) 기간을 통해 우선적으로 EV6 계약을 진행할 계획이며, 출시 일정 등은 고객에게 별도 안내할 예정이다.

한편 EV6 사전예약에 참여하지 못한 고객들은 사전예약 고객의 계약전환 기간이 종료된 이후 기아 판매거점에서 추가적인 계약접수가 가능하다.

likehyo85@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