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국민께 죄송...자리에서 물러나겠다" [영상]
입력: 2021.05.04 11:44 / 수정: 2021.05.04 11:44

[더팩트ㅣ윤웅 인턴기자]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은 4일 오전 강남구 논현동 남양유업 본사 대강당에서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불가리스 사태'로 물의를 빚은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은 이날 오전 강남구 논현동 남양유업 본사 대강당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불가리스와 관련된 논란으로 실망하고 분노했을 국민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밝혔다.

또 홍 회장은 "이 모든 것에 책임을 지고 회장직에서 물러나고 자식에게도 경영권을 물려주지 않겠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남양유업 본사에서 불가리스 사태와 관련해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임세준 기자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남양유업 본사에서 '불가리스 사태'와 관련해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임세준 기자

fastrain@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