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영상] 긴급체포 양진호, "공분 자아낸 점 진심으로 사과"
입력: 2018.11.07 16:00 / 수정: 2018.11.07 16:00

[더팩트ㅣ수원=남용희 기자] 회사 직원을 폭행하고 수련회 등에서 엽기행각을 벌이는 등 6개 혐의로 체포된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7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으로 압송되고 있다.

양 회장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폭행(상해), 강요, 동물보호법 위반,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이날 오후 12시 10분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의 한 오피스텔 주차장에서 체포됐다.

회사 직원을 폭행하고 수련회 등에서 엽기행각을 등 6개 혐의로 체포된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경찰에 체포 뒤 7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으로 압송되고 있다. /수원=문병희 기자
회사 직원을 폭행하고 수련회 등에서 엽기행각을 등 6개 혐의로 체포된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경찰에 체포 뒤 7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으로 압송되고 있다. /수원=문병희 기자

nyh5504@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