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보러와요'강예원, 이상윤의 늘어진 민소매 패션 '폭로'
입력: 2016.03.16 14:10 / 수정: 2016.03.16 14:10

[더팩트ㅣ김동준 기자] 영화 '날,보러와요' 제작발표회가16일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이철하 감독과 배우 강예원 이상윤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강예원은 "이상윤이 정말 털털하더라"라며 "또 속옷인가 나시인가, 나시가 엄청 파였다. 매번 그 옷을 입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당황한 이상윤은 "속옷이 아니라 민소매다. 몸이 좋아서 그런 게 아니라 원래 옷은 크게 입는 스타일이다. 특히 헤어와 메이크업을 해야 되기에 좀 파진 옷을 입는 편"이라고 해명했다.

'날,보러와요'는 이유도 모른 채 정신병원에 납치 감금된 여자(강예원)와 시사프로 소재를 위해 그녀의 사연에 관심을 갖게 된 PD(이상윤)가 밝혀낸 믿을 수 없는 진실에 대한 충격실화 스릴러다. 4월 개봉 예정이다.

novia2010@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