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영상] '검은 사제들' 강동원이 깨달은 '여자들의 판타지'
입력: 2015.10.12 14:01 / 수정: 2015.10.12 14:01

영화 '검은 사제들' 제작 보고회가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열렸다. '검은 사제들'은 위험에 빠진 소녀(박소담 분)를 구하기 위해 뛰어든 두 사제 김신부(김윤석 분), 최부제(강동원 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해 영화 '12번째 보조 사제'를 연출한 장재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배우 김윤석, 강동원, 박소담 등이 출연한다. 다음달 5일 개봉 예정이다.

배우 강동원이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검은 사제들 제작 보고회에 참석해 인터뷰를 하고 있다./조재형 기자
배우 강동원이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검은 사제들' 제작 보고회에 참석해 인터뷰를 하고 있다./조재형 기자

[더팩트│조재형 기자 divetostree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