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FF영상]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를 하루 앞둔 부산의 밤!
입력: 2015.09.30 20:37 / 수정: 2015.10.01 11:25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이하 '부산영화제')가 다음달 1일부터 10일까지 부산 해운대구 일대에서 진행된다. 스무 돌을 맞는 이번 부산영화제는 영화의전당, 해운대 해수욕장 비프빌리지, 센텀시티, 남포동 비프광장, 벡스코, 동서대학교 센텀캠퍼스 등에서 75개국 304편의 영화로 방문객을 맞이한다.

1일 개막 레드카펫 행사는 세계적 거장 감독들과 국내외 유명 배우들이 참석한다. 개막식은 배우 송강호와 아프가니스탄 출신 배우 마리나 골바하리가 사회를 맡았고, 폐막식은 배우 박성웅과 추자현이 진행한다. 주요 행사로 핸드 프린팅, 마스터클래스, 오픈토크, 아주담담, 야외무대인사, 시네마투게더 등이 있다.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를 하루 앞둔 30일 저녁 부산 중구 남포동 비프광장에서 열린 전야제 행사에서 이용관 부산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 집행위원장과 배우 강수연 집행위원장, 이태란, 박흥식 감독, 서병수 부산시장 등 참가자들이 핸드프린팅 제막식을 진행하며 영화제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부산=남윤호 기자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를 하루 앞둔 30일 저녁 부산 중구 남포동 비프광장에서 열린 전야제 행사에서 이용관 부산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 집행위원장과 배우 강수연 집행위원장, 이태란, 박흥식 감독, 서병수 부산시장 등 참가자들이 핸드프린팅 제막식을 진행하며 영화제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부산=남윤호 기자

[더팩트ㅣ부산=이덕인 기자 thelong0514@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