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탐사선] 메르스가 꿀꺽? 슬~쩍 넘어간 '능구렁이 이슈들'
입력: 2015.07.03 13:00 / 수정: 2015.07.03 12:55

'메르스 음모론'까지 돌았던 한국, 그 속에 어떤 현안들이 지나갔을까?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가 국내 확산되며 정부의 안일한 대처에 국민들이 예민해진 요즘이다. 정국이 뒤숭숭해 '뭔가를 감추기 위해 일부러 메르스를 뿌린 것 아니냐'는 '메르스 음모론'이 일기도 했다. 'TF탐사선' 6회에서 성완종 리스트 수사처럼 축소 보도된 현안과 널리 공유되지 못하고 넘어간 이슈를 선정해봤다.

메르스 사태로 가장 덕봤다고(?) 평가 받는 성완종 리스트 수사(위)는 용두사미로 끝났고, 싸우느라 바쁜 국회의원들은 보너스를 챙겼다./해당 영상 갈무리
'메르스 사태'로 가장 덕봤다고(?) 평가 받는 '성완종 리스트' 수사(위)는 용두사미로 끝났고, 싸우느라 바쁜 국회의원들은 보너스를 챙겼다./해당 영상 갈무리

[더팩트|조재형 기자 divetostree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