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영상] '워터 디바이너' 러셀 크로우, "가족 위해 음악 활동 줄이려 생각"
입력: 2015.01.19 14:12 / 수정: 2015.01.19 14:12

[더팩트│조재형 기자] 영화 '워터 디바이너'로 감독과 주연에 도전한 할리우드 배우 러셀 크로우가 1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리츠칼튼호텔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 '워터 디바이너'는 제 1차 세계대전 갈리폴리 전투로 세 아들을 모두 잃은 코너(러셀 크로우 분)가 아내마저 잃으며 겪게 되는 상처와 적국에서 아들의 생사에 관한 단서를 찾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오는 28일 개봉한다.

할리우드 배우 러셀 크로우가 19일 오전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호텔 리츠칼튼에서 열린 자신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워터 디바이너의 기자회견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김슬기 기자
할리우드 배우 러셀 크로우가 19일 오전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호텔 리츠칼튼에서 열린 자신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워터 디바이너'의 기자회견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김슬기 기자

한편 러셀 크로우는 이날 기자회견을 마친 뒤 같은 날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점에서 열리는 '워터 디바이너' 레드카펫과 프리미어 시사회에 참석한다.

divetostreet@sportsseoultv.com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