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영상] '골든디스크' 태연-티파니, '두 여신의 출국길'
입력: 2015.01.14 09:49 / 수정: 2015.01.14 09:49

[더팩트│김포국제공항=이덕인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의 태연, 티파니가 14~15일 중국 베이징 완스다중신에서 열리는 '제29회 골든디스크 어워즈'(이하 '골든디스크') 참석을 위해 14일 오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골든디스크'를 빛내기 위해 최정상급 많은 가수가 김포국제공항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중국 베이징으로 향했다. 이번 시상식은 출연 가수만 30팀에 하루 2시간씩, 총 4시간의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며 역대 최대 규모의 K팝 콘서트로 주목을 받고 있다.

소녀시대 티파니가 14~15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제29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참석을 위해 14일 오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해당 영상 캡처
소녀시대 티파니가 14~15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제29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참석을 위해 14일 오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해당 영상 캡처

'골든디스크' 사무국 측은 "국내에서 손꼽는 최고의 영상 및 음향 스태프가 공연에 투입된다. 또한, 중국 현지의 최고 공연팀이 무대 연출에 참여해 훌륭한 무대를 완성하겠다"며 자부심을 보였다.

thelong0514@sportsseoultv.com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