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영상] '청룡상' 박유천-최시원, '청룡의 아이돌'
입력: 2014.12.17 19:54 / 수정: 2014.12.17 19:54

[더팩트│조재형 기자] 제 35회 청룡영화상(이하 '청룡상')이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로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렸다. 이번 청룡상은 지난 대종상영화제처럼 '명량'과 '변호인'의 대결로 압축된다. '변호인'은 최고작품상, 남우주연상, 여우조연상 등 10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명량'은 7개로 3개 부문이 적지만 올 한해 최고 흥행작이라는 타이틀이 걸려 있어 청룡상에서도 강세가 예상된다.

배우 박유천이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35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 참석하고 있다./남윤호 기자
배우 박유천이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35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 참석하고 있다./남윤호 기자

지난 대종상영화제에서 '명량'은 작품상, 남우주연상, 기술상, 기획상을 수상하며 최다 관왕에 올랐다. 11개 부문에 오르며 기대를 모았던 '변호인'은 3개 부문을 수상했다. 이번 청룡상에서 두 작품의 결과가 뒤집힐 수 있을지 주목받고 있다.

한편 남자 신인상 부문도 관심거리다. 제 35회 청룡상 신인남우상 후보에 배우 박유천, 김우빈, 안재홍, 임시완, 최진혁이 올라 있다. '해무'에 출연한 박유천은 이미 34회 영평상과 51회 대종상 신인남우상, 부산영화평론가협회상 신인남자연기자상을 수상해 청룡상에서도 유력한 후보로 꼽힌다. '친구2'의 김우빈과 '변호인' 임시완도 경쟁자가 될 수 있으나 두 작품 모두 개봉 시기가 '해무'에 비해 이르다는 '평가 상의 약점'이 있다.

제 35회 청룡영화상은 오후 5시 40분 배우 유준상과 김혜수의 진행으로 시작된다. 시작 한 시간 전인 오후 4시 30분 부터 레드카펫이 진행돼 시민들은 강추위 속 배우들의 다양한 패션 스타일을 볼 수 있다.

divetostreet@sportsseoultv.com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