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펜싱 남자 에페 단체, 중국에 '역전승'…값진 동메달
입력: 2021.07.30 19:35 / 수정: 2021.07.30 19:35
한국 펜싱 남자 에페 대표팀이 올림픽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지바=AP.뉴시스
한국 펜싱 남자 에페 대표팀이 올림픽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지바=AP.뉴시스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한국 펜싱 남자 에페 대표팀이 올림픽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박상영(26·울산광역시청)과 권영준(34·익산시청), 마세건(27·부산광역시청), 송재호(31·화성시청)로 구성된 2020 도쿄올림픽 펜싱 남자 에페 대표팀은 30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단체전 동메달 결정전에서 45-42로 중국에 승리했다.

sejungkim@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