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김소영·공희용, 배드민턴 한일전 짜릿한 승리…4강 진출
입력: 2021.07.29 18:23 / 수정: 2021.07.29 18:23
배드민턴 여자복식 김소영(29·인천국제공항)과 공희용(25·전북은행)이 접전 끝에 일본을 꺾고 4강에 진출했다. /뉴시스
배드민턴 여자복식 김소영(29·인천국제공항)과 공희용(25·전북은행)이 접전 끝에 일본을 꺾고 4강에 진출했다. /뉴시스

접전 끝에 일본 꺾고 4강행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배드민턴 여자복식 김소영(29·인천국제공항)과 공희용(25·전북은행)이 2020 도쿄올림픽 4강에 진출했다.

김소영·공희용은 29일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 스포츠 플라자에서 열린 대회 배드민턴 여자복식 8강전에서 일본의 마쓰모토 마유·나가하라 와카나에게 2-1로 승리했다.

rock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