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서영, 개인혼영 200m 결선 진출 실패
입력: 2021.07.27 12:43 / 수정: 2021.07.27 12:43
김서영(27·경북도청)이 도쿄올림픽 여자 개인혼영 200m 준결선에서 12위를 기록하며 올림픽을 마감했다./뉴시스
김서영(27·경북도청)이 도쿄올림픽 여자 개인혼영 200m 준결선에서 12위를 기록하며 올림픽을 마감했다./뉴시스

배영구간 1위, 평영부터 뒤처져

[더팩트ㅣ박나영 기자] 한국 여자 수영 간판 김서영(27·경북도청)이 결선에 진출하지 못한 채 올림픽을 마감했다.

김서영은 27일 일본 도쿄의 도쿄아쿠아틱센터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 개인혼영 200m 준결선에서 2분11초38로 12위를 기록해 상위 8위까지 오르는 결선에 진출하지 못했다.

2조 8번 레인에서 출발한 김서영은 첫 접영구간을 27.68초, 2위로 통과하고 다음 배영구간은 1분00초19를 기록, 전체 1위에 올랐다. 그러나 평영 구간에서 뒤처진 후 마지막 자유형에서도 흐름을 되돌리지 못했다.

김서영은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대회 개인혼영 200m 예선에서도 준결선에 올랐지만, 결선 문턱을 넘지 못했다.

bohena@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