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도 안창림, 연장 접전 끝에 73kg급 준결승 진출
입력: 2021.07.26 15:12 / 수정: 2021.07.26 15:12
대한민국 유도 국가대표 안창림(27·필룩스) 선수가 26일 일본 지요다구 무도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유도 남자 73㎏급 16강전에서 우즈베키스탄의 투라에프 선수와 경기를 진행 중이다. /도쿄=뉴시스
대한민국 유도 국가대표 안창림(27·필룩스) 선수가 26일 일본 지요다구 무도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유도 남자 73㎏급 16강전에서 우즈베키스탄의 투라에프 선수와 경기를 진행 중이다. /도쿄=뉴시스

골든스코어에서 안다리로 '절반' 획득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대한민국 유도 국가대표 안창림(27·필룩스)이 이스라엘 토하르 부트불을 이기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안창림은 26일 일본 지요다구 무도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유도 남자 73㎏급 8강전에서 부트불과 치열한 접전 끝에 4강에 올랐다.

이날 안창림은 경기 초반 지도를 받으며 불안한 경기력을 보였지만, 부트불을 끝까지 잡아채며 업어치기를 계속 시도했다.

결국 4분 정규 시간 안에 승부는 나지 않았으며, 연장전에 돌입했다.

연장전에서 안창림은 멋진 업어치기를 성공했지만, 점수로 인정되지는 않았다.

연장전 4분이 훌쩍 넘어가자 부트불의 체력이 눈에 띄게 떨어지는 것이 보였다. 안창림은 그틈을 놓치지 않고 안다리로 절반을 먼저 획득하며 상대를 넘어뜨렸다.

한편, 안창림은 준결승전에서 조지아의 라샤 샤브다투아시빌리와 결승행 티켓을 두고 싸운다.

jsy@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