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이재명, 전북서 54.55% 1위 탈환…2위는 이낙연 38.48%
입력: 2021.09.26 18:19 / 수정: 2021.09.26 18:19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 /더팩트DB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 /더팩트DB

[더팩트ㅣ김병헌 기자]이재명 경기지사가 26일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전북 지역 순회경선에서 과반 승리를 거뒀다.

광주·전남에서 이낙연 전 대표에게 122표의 간발의 차로 일격을 맞았던 것을 만회하고 1위를 탈환, 더불어민주당의 최대 기반인 호남에서 다시금 결선투표 없는 본선 직행을 위한 대세론을 다진 것으로 여겨진다.

이지사는 이날 오후 전북 완주군 우석대 체육관에서 열린 민주당 전북 지역 경선 개표 결과, 총 투표수 4만838표 중 2만2276표(54.55%)를 득표하며 1위에 올랐다.

2위 이낙연 전 대표는 1만5715표(38.48%)를 얻는 데 그쳤다. 이어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2127표(5.21%)였고, 박용진 의원 512표(1.25%), 김두관 의원 208표(0.51%) 순이었다.

전북권 경선에는 총 7만6191명의 선거인단 중 4만838명이 투표에 참여해 투표율 53.60%를 기록했다.

bienns@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