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권후보 떠오른 김택진? 김종인 "추가로 만날 일은 없다"
입력: 2020.10.28 10:24 / 수정: 2020.10.28 10:24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7일 엔씨소프트를 방문해 김택진 대표를 만났다. 김 위원장은 김 대표에 대해 추가로 만날 일은 없다며 서울시장 후보 등 가능성에 선을 그었다. /국회사진취재단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7일 엔씨소프트를 방문해 김택진 대표를 만났다. 김 위원장은 김 대표에 대해 "추가로 만날 일은 없다"며 서울시장 후보 등 가능성에 선을 그었다. /국회사진취재단

김택진 "정치에 전혀 뜻 없다"

[더팩트|문혜현 기자]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7일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와 관련해 "추가로 꼭 만날 사항은 없는 것 같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엔씨(NC)소프트 본사를 방문해 김 대표와 비공개 환담을 나눈 뒤 기자들과 만나 이렇게 밝혔다. 김 대표는 야권에서 서울시장 후보 영입설이 제기되기도 했다.

김 위원장은 이에 대해 "기업과 관련해 특별히 물어볼 것이 있으면 (다시) 만날 수가 있겠지만, 그 외에 꼭 만날 사항은 없는 것 같다"며 선을 그었다.

그는 또 '김 대표를 어떻게 평가하느냐'는 물음에 "오늘 두 번째 뵀는데 엔씨소프트가 AI 관련 전문가를 양성한다고 해 만났다. (AI가) 우리 산업에 어떻게 도입될지, 도입되면 일자리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AI가 일자리를 없애는 상황이 도래할지에 대해 이야기했다"고 설명했다.

김 대표 또한 정계진출에 대한 질문에 "전혀 뜻이 없다. 저는 기업가다"고 답했다.


moone@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