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전주시민들께 박수"…상가임대료 인하 운동 극찬
입력: 2020.02.16 20:22 / 수정: 2020.02.16 20:22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전주시와 건물주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상가임대료 인하 운동에 나선 것과 관련 코로나19로 인한 극심한 소비 위축과 매출 감소, 지역 경제 침체를 이겨내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전주시와 시민들께 박수를 보냅니다라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전주시와 건물주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상가임대료 인하 운동에 나선 것과 관련 "코로나19로 인한 극심한 소비 위축과 매출 감소, 지역 경제 침체를 이겨내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전주시와 시민들께 박수를 보냅니다"라고 밝혔다.

"전주 한옥마을 '착한 임대인 운동' 전국적 확산 기대…정부도 돕겠다"

[더팩트ㅣ이철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전주시와 건물주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상가임대료 인하 운동에 나선 것에 "전주시와 시민들께 박수를 보냅니다"라며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SNS에 "전주 한옥마을에서 시작된 건물주들의 자발적인 상가임대료 인하 운동이 전통시장, 구도심, 대학가 등 전주시 전역으로 확산되고 있다는 보도를 보았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이 언급한 보도는 전주시와 건물주들이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 선언문'을 발표했다는 내용이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로 인한 극심한 소비 위축과 매출 감소, 지역 경제 침체를 이겨내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착한 임대인 운동'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길 기대한다. 경제가 큰 어려움을 겪을 때마다 국민들의 '십시일반 운동'이 큰 힘이 됐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도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을 적극 돕겠다. 착한 임대인들에 대한 지원방안도 모색하겠다. 국민들께서도 적극적인 소비 활동으로 호응해 주셨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앞선 지난 14일 김승수 전주시장과 건물주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가 임대료의 자발적 인하를 뼈대로 하는 '코로나19 극복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 협력 선언식'을 가졌다.

그 결과 한옥마을을 시작으로 전통시장과 구도심 등 주요 상권의 건물주 총 78명이 135개 점포의 임대료를 5~20% 이상 인하하기로 했다.

cuba20@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