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희재 "추부길의 폭로, 친노 새누리는 해결 못해"
입력: 2015.04.28 15:20 / 수정: 2015.04.28 15:20
무소속 변희재, 여야 맹공. 변희재 후보가 추부길 전 청와대 비서관의 폭로를 언급하며 여야를 싸잡아서 비난했다. /임영무 기자
무소속 변희재, 여야 맹공. 변희재 후보가 추부길 전 청와대 비서관의 폭로를 언급하며 여야를 싸잡아서 비난했다. /임영무 기자

변희재, 추부길 언급하며 여야 비난

4.29 재보궐선거 서울 관악을에 출마한 무소속 변희재 후보가 추부길 전 청와대 비서관의 폭로를 언급하며 여야를 싸잡아서 비난했다.

변희재 후보는 28일 자신의 트위터에 "노건평·이상득이 서로 비리 덮어주자는 밀약을 추부길이 폭로했는데 문재인은 성완종 밀실사면 진실조차 덮고 가자며 선동한다"고 밝혔다.

변 후보는 "저들 썩은 친노, 새누리로는 해결 못한다"며 비난하면서 "새 판을 짜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추부길 전 비서관은 28일 보도된 중앙일보 인터뷰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의 형 노건평씨와 이 전 대통령의 형 이상득 전 의원 간 '핫 라인'이 2007년 대선을 앞두고 가동됐고 양측이 밀약을 맺었다"고 밝혀 논란이 되고 있다.

[더팩트 ㅣ 디지털뉴스팀 sseoul@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오늘의 TF컷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