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철민 금품 전달책 "돈 갖다 준 사실 없다"…김남국, '이재명 조폭연루' 의혹 반박 [TF사진관]
입력: 2021.10.21 16:51 / 수정: 2021.10.21 16:51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대법원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조폭과 연루됐다 주장하는 박철민 측 변호사가 사진 속 인물이 누군지 모른다는 본지 기사와 관련해 질의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대법원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조폭과 연루됐다 주장하는 박철민 측 변호사가 '사진 속 인물이 누군지 모른다'는 본지 기사와 관련해 질의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대법원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조폭과 연루됐다 주장하는 박철민 측 변호사가 '사진 속 인물이 누군지 모른다'는 본지 기사와 관련해 질의하고 있다.

김남국 의원은 이날 20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조폭연루설'을 제기한 장영하 변호사가 '조폭'이라고 주장하는 인물이 누군지 모른다는 점을 지적한 본지 기사를 시작으로 오전 질의에서 공개했던 제보자의 음성 파일을 추가로 공개했다.

김남국 의원은 20일 이재명 지사의 조폭연루설을 제기한 장영하 변호사가 조폭이라고 주장하는 인물이 누군지 모른다는 점을 지적한 본지 기사를 시작으로 오전 질의에서 공개했던 제보자의 음성 파일을 추가로 공개했다.
김남국 의원은 20일 이재명 지사의 '조폭연루설'을 제기한 장영하 변호사가 '조폭'이라고 주장하는 인물이 누군지 모른다는 점을 지적한 본지 기사를 시작으로 오전 질의에서 공개했던 제보자의 음성 파일을 추가로 공개했다.

김남국 의원이 공개한 추가 녹취에는 박철민 씨가 지목한 금품 전달책 A씨가 "제가 돈을 몇 차례 갖다 줬다고 했는데, 갖다 준 사실이 없는데 이거부터 첫 단추가 잘못 꿰진 거 아니에요 지금"이라는 발언이 담겨있다.

당시 성남시청실은 시민들에게 개방된 상태였고 누구나 들어와서 사진을 찍을 수 있다고 김남국 의원은 설명했다. 사진은 방송인 양세형이 성남시장 자리에 앉아 있는 모습.
당시 성남시청실은 시민들에게 개방된 상태였고 누구나 들어와서 사진을 찍을 수 있다고 김남국 의원은 설명했다. 사진은 방송인 양세형이 성남시장 자리에 앉아 있는 모습.

김남국 의원은 또 오전에 공개한 녹취록을 이어 공개했다.
김남국 의원은 또 오전에 공개한 녹취록을 이어 공개했다.

김남국 의원이 공개한 추가 녹취에는 박철민 씨가 지목한 금품 전달책 A씨가 제가 돈을 몇 차례 갖다 줬다고 했는데, 갖다 준 사실이 없는데 이거부터 첫 단추가 잘못 꿰진 거 아니에요 지금이라는 발언이 담겨있다.
김남국 의원이 공개한 추가 녹취에는 박철민 씨가 지목한 금품 전달책 A씨가 "제가 돈을 몇 차례 갖다 줬다고 했는데, 갖다 준 사실이 없는데 이거부터 첫 단추가 잘못 꿰진 거 아니에요 지금"이라는 발언이 담겨있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