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유동규 비리 의혹에 "수치스러워" 정영학·남욱 대해선 "모른다" [TF사진관]
입력: 2021.10.18 17:22 / 수정: 2021.10.18 17:22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18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화천대유-국민의힘-고위법조인 관계도를 바라보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18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화천대유-국민의힘-고위법조인 관계도를 바라보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더팩트ㅣ남윤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18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화천대유-국민의힘-고위법조인 관계도를 바라보고 있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국정감사에서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과 관련해 "수치스럽다"고 말했다. 또 화천대유 실소유주인 김만배 씨에 대해서는 "(나와) 인터뷰했다는 얘기도 잘 기억이 안나는데 전화번호는 등록돼 있다"라고, 오전에 미국에서 귀국해 체포된 천화동인 4호 남욱 변호사에 대해서도 모른다고 관계를 부인했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유동규 기획본부장과 관련해 "그 사람이 선거를 도와준 것도 사실이고 성남시 업무 또는 경기도 업무 일부를 맡긴 것도 사실이기 때문에 가까운 사람인 건 맞다"면서도 "정치적 미래를 설계하거나 수시로 현안을 상의하는 관계는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이 지사는 "경기도관광공사도 380억 원의 영화 투자 자금을 출연해 달라고 해서, 관리가 안 될 수 있다고 거절했는데 그것 때문에 그만둔다고 하면서 사표 던지고 나가버리고 그 후에도 우리 일에 관여하거나 하는 사람도 아니다"라고 유 전 본부장과의 관계를 해명했다.

이 지사는 천화동인 5호 소유주로 녹취록을 검찰에 제출한 정영학 회계사와 오전에 미국에서 귀국해 체포된 천화동인 4호 남욱 변호사에 대해서 모른다고 답했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