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이라 낙하산 많나"…국토위 국감, 공항공사 '인사 논란' [TF사진관]
입력: 2021.10.15 15:28 / 수정: 2021.10.15 15:28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이 15일 오전 인천 영종도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인천국제공항공사·한국공항공사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이 15일 오전 인천 영종도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인천국제공항공사·한국공항공사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더팩트ㅣ국회사진취재단]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이 15일 오전 인천 영종도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인천국제공항공사·한국공항공사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이날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서는 낙하산 인사 관련 질의가 이어졌다. 정동만 국민의힘 의원은 "한국공항공사의 상임감사와 비상임이사 등이 여전히 공정하지 못한 낙하산 인사로 채워졌다"라며 "공항이라서 낙하산이 이렇게 많은 건지"라고 지적했다.

정 의원은 "남영희 비상임이사는 문재인 정부의 청와대 전 행정관을 지냈고, 지금은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 캠프 대변인"이라며 "공사 규정에 의하면 제척사유 아닌가. 한국공항공사 임원추진위원회 위원직을 겸직하면서 공정성을 담보할 수 있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규정에 따라 임원 추천을 한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답했다.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